지난 주말 내내 내린 눈으로 지칠 대로 지친 울 집 남자들과
옆집 아저씨를 초대 해서 불고기 뚝배기를 해 먹였네요. 
눈 치울 때 그 집에서 눈 치우는 삽을 빌려 왔거든요. 
그 아저씨 한국 음식 중에 불고기를 제일 좋아 한다기에
뚝배기를 했더니 ‘Wonderful’을 연발 하데요.


보통 때는 뚝배기 대신 전골 냄비를 두 개 사용 해서 식탁 양쪽에 놓고
샤부샤부 처럼 각자 좋아하는 야채랑 면을 익혀 먹었는데요..

손님이 불편해 할 까봐 바로 건져 먹을 수 있도록
면도 반쯤 익혀 놓고 청경채도 육수에 살짝 데쳐 놓고
미리 전골 냄비에 앉혀서 바로 먹을 수 있도록 했어요.


재료는요

불고기 600g(기본양념 : 간장 4큰술, 설탕 2큰술, 파,마늘, 후추, 참기름,깨소금)

각종 야채 : 쪽파, 양파, 각종 버섯종류(울 남편 버섯 알레르기 있어 저희는 생략..),
부추도 좋아요.(눈이와서 장을 제대로 못 봤네요.)

떡국떡, 칼국수 데친 것, 만두 한사람당 2개씩…

육수 : 만드는 법은 요기를 눌러 주세요.


만드는 법은요.

모든 요리가 그렇듯 육수만 있음 넘 간단해요. 
이거 올리기 조차 민망 할 정도로 간단해서..

얼려 놓았던 양념 불고기 녹이고… (갑자기 손님 접대에 생고기가 없어 전에 먹고 남아 얼려 놓았던 불고기에요)

병조림 해 두었던 육수 4병 냄비에 끓여 놓고…  전골 냄비 2 개분이에요.

요때 육수 밑간을 해주시는데 저는 한 냄비당 가스오부시 국시장국 2 큰술, 타이 피쉬 소스 2큰술 넣었어요.

그리고 먹기 전에 소금(Sea salt)으로 마무리 간을 해주었죠.


 

가운데에 양념 된 불고기 얹고 가장 자리에 각종 야채 넣으면 되는데…
 울 집 남자 야채 먹을 때 조금 까다로와 꼭 먹는 것 만 넣어요.

양파 얇게 채 썰어 넣고, 색깔을 예쁘게 하려고 쪽파 녹색 부분 사용하고…

여기에 버섯종류 넣으면 정말 맛있어요.  ㅠ.ㅠ


 

칼칼한 맛과 모양을 위해 풋고추와 홍고추 적당히 넣고…
(요것도 얇게 저며 냉동고에 늘 비치 해 놓죠)

그러니까 집에 있는 재료를 그냥 쭉 냄비에 늘어만 놓았네요.


 

육수가 끓기 시작 하면 만두 사람당 2개씩 돌려 담고… 한 1분정도 끓인 후..


  

살짝 데친 국수 얹고 떡 넣고…
울 남편 국수 전골이나 불고기 전골에서 유일 하게 먹는 야채는 중국 청경채 뿐…

그래 육수 끓일 때 살짝 데쳐 놓았던 청경채… 


요렇게 가장 자리에 예쁘게 돌려 담아서 끓기 시작 하면 각자 퍼 먹으면 되는데 …

손님이 오신지라 각 볼에 담아 먹는 사진은 생략…


 

손님들 상에 앉기전에 찍느라 보글 보글 끓는 사진을 못 찍었네요…

눈 치운 뒤 얼은 몸 녹이기에 이처럼 좋은게 없더군요.  따끈 하고 칼칼하고…


여기에 현미 발아 밥과 맛있는 김치…

 당뇨와 다이어트 한방에 잡는 현미밥 만들기는 여기를 꾸~욱


옆집 미국 아저씨, 아줌마 현미 밥이 처음 이래요.  넘버 1을 연발 연발….









제 포스트가 유용하셨다면 옆을 꾸욱 눌러 구독해주세염....
Posted by 베 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tar-in-sky.tistory.com BlogIcon 하늘엔별 2010.02.09 07: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햐~~ 불고기 양념에 재워 놓았다가 저희도 가끔 저렇게 해먹어요.
    발아현미밥에 총각김치, 이 정도면 진수성찬이죠. ^^

    • Favicon of http://usfusionhome.tistory.com BlogIcon 베 니 2010.02.09 1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잘난척 해야지...
      우리집은 당뇨를 앓고 계시는 아버지 때문에 1년 365일 현미밥이 있는데 옆집 아줌마 저한테 전수 받고 갔어요.

  2. Favicon of http://juneymedia.tistory.com BlogIcon 쥬늬 2010.02.09 08: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밥과 김치만으로도 뚝딱이겠는데요. 거기에 불고기라~ 하하하
    이웃분들과 너무나 맛있는 식사였을듯 합니다.

  3. Favicon of http://nemonan.tistory.com BlogIcon 네모난 2010.02.09 10: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 아침 전인데 이 글을 보니 식욕이 막 당기네요.

  4. Favicon of http://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0.02.09 1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어 보입니다. 입맛 다시고 가요.ㅎㅎ

  5. Favicon of http://sarange.net BlogIcon 밋첼™ 2010.02.09 17: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외국인들이 가장 좋아하는 한식중 하나가 불고기 더군요^^
    이렇게 해놓으면.. 손이 안 갈 수가 없겠습니다.
    요즘.. 아침으론 빵을 먹고 출근하는데.. 따끈한 밥과 함께 국물을 떠먹고 싶은 충동이 강하게 밀려옵니다..ㅎㅎ

  6. Favicon of http://paangel.tistory.com BlogIcon 엔젤로그 2010.02.09 21: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님 요리중에서 몇 안되는... 맛을 예상할 그런 요리네요.^^ 머릿속에서 맛있게 먹고 있습니다.ㅎㅎ

  7. Favicon of http://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0.02.10 00: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불고기야말로 가장 세계화에 근접한 음시깅 아닐까요? 예전엔 불고기를 수북하게 쌓을수 있는 불고기판에 국물을 넉넉히 부어서 먹었는데 말이지요. 요즘은 점점 육수보다는 바짝 구워먹는 형태를 선호하게 되었습니다. 국물과 함께 내는 불고기전골은 구수한 국물과 달콤한 불고기의 멋진 결합이네요. 저도 따라해봐야겠어요. ㅎㅎㅎ

  8. Favicon of http://travfotos.tistory.com BlogIcon 트레브 2010.02.10 10: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불고기 뚝배기 에 김치 그리고 현미밥. 진수성찬이 따로 없네요.

  9. Favicon of http://kimki.tistory.com BlogIcon 깐깐김기 2010.02.10 12: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아 뚝배기 정말 오랜만에 본것 같아요T^T
    무거워서 미국올때 뺴놓고 왔거든요ㅋㅋ

    청경채넣은 불고기뚝배기>ㅁ<
    달달한 그 맛에 안넘어가는사람은 전세계의 채식주의자빼고 없을듯 싶어요. ㅋㅋㅋㅋ

  10. Favicon of http://gajokstory.com BlogIcon 우리밀맘마 2010.02.17 16: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맛갈스러워 보이네요.
    음~ 먹고 싶어요.ㅎㅎ
    오늘도 행복하세요. ^^

  11. Favicon of http://well-done.tistory.com BlogIcon 웰던 2010.05.31 09: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침을 못 먹고 나와 출출한데요. 아침부터 고기가 땡겨요 :)

  12. Favicon of http://thinkingpig.tistory.com BlogIcon 생각하는 돼지 2010.06.01 09: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청경채 올려 놓으신 솜씨가 남다르십니다^^
    배고파요~~~


블로그 이미지
바른 식습관이 웰빙입니다.
베 니

달력

 « |  » 2018.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