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다Giada는 로마 출신 Chef로 미국에서 왕성하게 활동 하고 있는 나의 favorite 요리사 중 한 사람 인데요 제다 자신은 이태리 정통요리에 충실하려고 하는데 로마에서 온 제다의 엄마는 그녀의 음식이 미국 음식과 퓨전되었다 하더군요.  아래의 사이트는 그녀의 엄마가  TV에서 이태리 정통 ‘부카티니’ 만드는 법을 보여준 레시피 인데요 베니 버전으로 다시 한번 퓨전시켜  만들어 볼까 합니다.

Bucatini All'Amatriciana with Spicy Smoked Mozzarella Meatballs Recipe : Giada De Laurentiis : Food Network  

 


‘부카티니’는 마카로니와 같이 가운데 구멍이 있는 긴 파스타의 하나입니다.  울남편은 개인적으로 굵은 파스타를 싫어해서 본인은 링기니를 사용했어요.  그러니 사실은 부카티니 소스를 이용한 링기니 파스타라 해야겠네요.   부카티니에 사용되는 정통 이태리 소스는 정말 우리 입맛에 딱 맞아요.  글구 부카티니 소스에는 ‘판체타’라는 이태리 버전의 베이컨을 사용하는데요 본인은 일반 베이컨으로 대신합니다. 


시작해 볼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베이컨을 팬에 바짝 구워 따로 준비하고요,   베이컨 향이 밴 팬에 양파를 볶아줍니다.  정통 부카티니 소스는 판체타를 바짝 구워 나온 기름을 사용하는데 울남편의 건강을 생각해 베이컨 기름 제거 후 올리브유를 넣어서 사용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양파가 어느 정도 익으면 소금, 후추, Paper Flake(칼칼한 맛을 위해 사용하니 없으심 청량 고추 입맛에 따라 넣어주셔도 되요)를 넣어 볶아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볶은 양파에 토마토 통조림을 넣어주시는데요 본인이 사용한 것은 Grilled Diced 토마토 캔을 사용하여 토마토가 탄듯한 검은 조각들이 보이네요. 
그래도 그냥 토마토 캔 보다 더 맛이 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흰 포도주(저는 샤도네를 넣었어요) 한 컵 첨가하고, 바짝 볶아놓은 베이컨을 넣어 준 후 국물이 자작 할 때 까지 조려 주세요.  흰 포도주가 없음 식초를 조금 넣어줘도 된다고 Chef'의 엄마가 TV에서 그러데요.  맛을 비교해보니 식초를 넣은 소스는 맛이 깔끔하고요, 
와인을 넣은 소스는 뭐라 할까? 음 섬세하면서도 고급스런 레스토랑 맛이 나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소스를 끓여주는 동안 면을 삶아 주세요.
파스타 삶을 때 물에 소금을 넉넉히 넣어 파스타 기본 간 하는 것은 기본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소스가 얼추 졸아들면 분량의 파메산 치즈를 넣어주시고 삶은 면을 넣어 잘 비벼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맛보기용으로 담아 봤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음 정말 소스가 끝내줘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실 부카티니는 소스에 파메산치즈가 들어 있기 때문에 이태리 파세리로 장식을 해 주어야 하는데 냉장고 형편상 파메산으로 고명을 얹었어요



제 포스트가 유용하셨다면 옆을 꾸욱 눌러 구독해주세염....
Posted by 베 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phoebescafe.tistory.com BlogIcon Phoebe Chung 2010.01.21 22: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건 제목을 아메리칸 스타일 베이컨 토마토 소스를 얹은 부카티니라고 해야하나요? ㅎㅎㅎ
    한접시 먹으면 좋겟는데 느무 멀어요. 밤이지만 아까본 초코케익이나 던져주셈.
    티비 보면서 야금 야금 맛나게 먹을라니깐....^^


블로그 이미지
바른 식습관이 웰빙입니다.
베 니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