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바람이 불면 따끈한 국물이 생각날 때 주로 해 먹는 무 장국을 소개하고 싶네요. 

 

무가 몸에 좋다는 사실은 누구나 알고 있고 여기에 덤으로 정말 잘 만들어진 육수로 국을 끓이면

따로 반찬 없이 김치 한가지만 가지고도 밥 한 그릇 뚝딱 할 수 있어 간단하면서도 보양식이 될 수 있지요.


재료 나가요.(넘 간단해 민망 ^_^)

무 2개, 

육수 2병, 얼려둔 수육(육수 만드는 법은요 여기를 누르시면 볼 수있어요.   )

파, 마늘, 청.홍 고추 조금, 소금과후추는 기본,

Tip:가스오부시 국시장국


만드는 법 나가요.

요 무는 울 아버지가 직접 재배 하신 무 농약 순수 유기농  무에요.

  바로 밭에서 가져와서 신선하고 맛도 기가 막히죠.

















적당하게 잘라 밑이 두터운 큰 냄비에 넣고 기름 없이 볶아주세요.  한참 볶다 보면 물이 많이 생길거에요…

사실 우리 집은 식구가 많아 큰 무 2개를 사용했는데 일반 가정은 1개면 충분해요.

















보이시죠?  이 물이 다 졸 때 까지 볶아주세요.  이때 무가 정말 달짝지근하면서 맛이 좋아집니다. 

이 과정을 안 하심 맛이 정말 덜 해요.


















지난번에 만들어 둔 실온 보관한 소고기 육수에요.

국을 만들기 한 30분전에 냉장고에 넣어두심 오른쪽 사진 같이 기름이 모두 위에 뜬답니다..

















이렇게 철망에 기름과 찌꺼기를 걸러 주심 깔끔한 무 장국을 만들 수 있어요. 

굳이 면 보자기나 키친 타올로 기름기를 제거 할 필요가 없어요. 

얼려두었던 고기덩어리도 다시 넣어 같이 끓여줍니다.

















한 소큼 끓으면 파, 마늘, 청.홍고추, 후추, 소금 등을 넣어 다시 한 소큼 끓여줍니다.

(맛을 내는 힌트: 국간장이 있으심 더 깊은 맛을 낼 수 있고요 없으심
시중에서 파는 가스오부시 국시장국을 저는 반 컵 넣었어요. 

가스오부시 장국 대신 타이 피쉬 소스를3큰 술 넣어 주시면 더 맛있어요.
(부엌의 재고 상황에 따라 결정)  그리고 소금으로 간을 해 주었답니다.)

사실 똑똑한 육수 하나만 있음 천연 ‘Sea salt’만으로도 맛을 낼 수 있어요.

















고기는 건져 적당하게 찢거나 잘라주세요.  국에 넣어 주면 끝….


갓 지은 발아 현미밥과

국물 맛이 끝내 주는,  무 장국.. 음…


 

거기에 유기농 잘 익은 총각 김치

며칠 전 담가놓았던 잘 익은 총각 김치(무농약 유기농 울 아버지표 총각김치에요)..



오늘 저녁도 성공적일 거 같아요. ^_^

육수를 이용한 떡 만두국 과 불고기 뚝배기도 금방 올릴거에요.

질문 있으심 블러그 들러 메모 남겨 주세요. 


버지니아 베니




제 포스트가 유용하셨다면 옆을 꾸욱 눌러 구독해주세염....
Posted by 베 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tar-in-sky.tistory.com BlogIcon 하늘엔별 2010.01.28 13: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거 한 그릇 뜨끈하게 먹으면 기운이 펄펄 나겠는데요?
    저희는 그냥 소고기 넣고 무를 채로 썰어서 물이 자작자작하게 부어서 끓여 먹어요.
    국물이 별로 없죠. ^^

  2. Favicon of http://dentalife.tistory.com BlogIcon dentalife 2010.01.28 1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제가 좋아하는 국이네요. ^^
    후루룹..
    잘 먹었습니다.

  3. 배고파 2010.02.13 19: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나겠내요~ 꿀꺽


블로그 이미지
바른 식습관이 웰빙입니다.
베 니

달력

 « |  » 2018.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