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곳은 미국 버지니아에서도 페어펙스 카운티죠. 

모든 대도시 생활권이 그렇듯 정말 많은 인종들이 어울려 살아요. 

작은 중.소 도시는 대개 백인들 생활권이고
대도시는 교통 수단의 편리성과 직업 구하기가 쉽다는 이유로 정말 많은  인종들이 몰려 살죠. 

우리도 이곳에 둥지를 틀 때는 막내의 고등 학교 학군과 남편의 직장 때문에  많은 고민 끝에 이곳을 정했는데

이렇게 다양한 인종이 어울려 사는지는 이곳에 와서 알았답니다. 

한국에 있을 때 종종 듣던 한류 열풍…

사실 베트남 여행 해보기 전 까지는 실감을 못했어요.

베트남에 가보니 곳곳에 LG,  삼성 한글 간판을 보고 아~.. 이게 한류 열풍인가 보다 했죠.


한번은 울 막내 아들 도시락 반찬으로 불고기와 발아 현미 밥을 싸 주었죠. 

식사를 하는데 태국출신 한 여학생 친구가 불고기를 알아 보고 한번 맛보고 싶다고 하더래요. 

한번 맛보더니 넘 맛있다고 하면서 자기는 떡볶이도 넘 좋아 하는데 도시락으로 싸올 수 있냐고 하더래요. 

빨갛고 매운 자기가 한국에 갔을 때  먹어본 그 떡볶이… 그런데 안 매웠으면 하더래요. 


에고 우리 막내 아들은 지 엄마가 주문만 하면 만들어 주는 식당 아줌마 쯤으로 생각하는지

‘엄마,  내일 점심 떡볶이로 안 맵게 해서 싸주세요’하데요. 

그래서 만들어 본 떡볶이 인데요 학교에서 히트 쳤다네요. 


특히나 아시아 권 친구들(태국, 베트남, 캄보디아, 필리핀, 몽골 친구들…)

떡볶이 먹으면서 자기들은 ‘HOT’ 알고 많은 한국 노래를 즐겨 듣는다고 하더래요. 

우리 아들 하는 말 “엄마, 한류 문화가 한 트렌드가 된 것 같아요.”  하더군요.  한편으로 기분이 꽤 좋더군요. 

우리 아들 도시락으로 쌌던 정말 맵지 않은 떡볶이 한번 즐겨 보세요.



재료 나가요.

소고기 육수 1병(요기를 누르면 만드는법 있어요.) 

모든 요리가 그렇듯 제대로 된 육수 만 있음 특별한 요리 솜씨 없이도 아주 맛있게 요리 할 수 있죠.

떡볶이 떡 400g, 시중에서 파는 맵지 않은 고추장(떡볶이에는 고추장이 들어가야 제 맛이 나서..) 2큰 술, 타이 피쉬소스 1큰 술,

그리고 파, 마늘은 기본에 야채를 더 넣고 싶으심 양파나 양배추 더 넣어 주시고…

어묵이나 삶은 계란은 단백질 보충을 위한 옵션이에요.

비밀 병기인 ‘파프리카 파우더’ 2큰 술  요 아래 사진 보이시죠?  코스코에서 샀어요.


참고로 울 아들 친구들은 정말 다양해요.

에그: 생긴 건 백인인데 아시아 문화를 넘 좋아 하는 부류(겉은 희고 속은 노란…)의 친구들…

바나나 또는 트윙키 :  생긴 건 아시안 인데 하는 행동이나 생각은 백인 같은 아이들(겉은 노랗고 속은 흰 아이들의 속칭)그리고 기타 등등…


만드는 법  나가요.
 

떡은 미리 하나 씩 떼어서 준비 하시고

떡 크기의 어묵은 끓는 물에 데쳐 내어 튀길 때 묻은 기름등을 제거 해주시고…


집에 늘 준비 되어 있는 육수 인데요 기름 제거를 대충 해서 이렇게 위에 기름이 굳어 있죠. 

육수 사용 하기 한 30분전에 냉장고에 넣어 두심 요렇게 간편하게 제거 할 수 있어요.

그리고 육수를 팬에 부을 때는 가는 망으로 거르면서 육수를 부어 주면 요렇게 찌꺼기도 제거 되요.


 

육수를 팬에 붓고 분량의 고추장을 풀고 비밀 병기인 파프리카 가루를 넣어서 끓여 주세요. 

파프리카 아시죠?  단맛이 나는 정말 고운 빨강 피망류를 말려서 가루를 낸거에요.

그러니 매울리가 없죠 단맛이 돌아요. 

피망가루와 고추장이 잘 풀어지면  떡과 야채(저는 양배추와 적 양파를 넣었어요.)


 

양배추 양파 떡 등에 간이 배기 시작 하면 준비된 어묵과 파 마늘을 넣어주세요. 

보시면 알겠지만 파도 냉동고에 얼렸던 거에요.

식구가 많다 보면 모든 게 다 준비 되어 있지 않음 정말 밥 한번 하기가 피곤하죠.

잘 끓고 있네요.


완성 되었어요.  요건 하나도 맵지 안아서 연로하신 저의 아버님도 좋아 하시더군요.


정말 달콤하고 맛있게 되었답니다.


 

한 김 나가고 사진 찍었으면 깨끗했을텐데…

무엇이 그리 급했는지..







제 포스트가 유용하셨다면 옆을 꾸욱 눌러 구독해주세염....
Posted by 베 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tar-in-sky.tistory.com BlogIcon 하늘엔별 2010.02.23 07: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떡볶이도 맛있어 보이지만, 전 육수 만드는 법을 배운 게 오늘 소득이네요.
    랙백이 한 넘 몰고와서 철썩 붙여놓고 갑니당. ^^

  2. Favicon of http://www.cyworld.com/pjsjjanglove BlogIcon 영심이 2010.02.23 09: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 제가 떡볶이 킬러라서요...

    딱 한개만 먹어봤음 좋겠어요 ㅡㅡ;;;

  3. Favicon of http://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0.02.23 1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디어 너무 좋으신데요. 파프리카로 만든 떡볶이라.... 맵지 않고 좋을것 같네요. 멋진 한국문화의 혜택을 전혀받지 못한 울딸, 떡볶이 입에도 못대는데 이렇게 한번 해줘봐야 겠습니다.

  4. Favicon of http://sarange.net BlogIcon 밋첼™ 2010.02.23 10: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맛있겠습니다+_+ 귀국해서 그동안 먹고 싶었던 음식들을 하나하나 먹고 있는데~
    오늘 저녁엔 떡볶이 좀 먹어야겠습니다..ㅋ
    맵지않은 떡볶이.. 제 딸도 좋아할 듯 한데.. 잘 배워둬야겠군요!
    그보다.. 저도 쇠고기육수.. 다시한번 되새겨봅니다..ㅋ

  5. Favicon of https://phoebescafe.tistory.com BlogIcon Phoebe Chung 2010.02.23 10: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오늘 날씨가 꾸리꾸리해서 떡복이 생각이 간절하네요.
    재료는 있는데 뭐가 바쁜지 왔다갔다..ㅎㅎㅎㅎ

  6. Favicon of http://kissthedragon.tistory.com BlogIcon 인생이란 즐거운 롤러코스터 2010.02.23 10: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국에서도 떡복기가 인기가 많은 것인가요?
    중국에서는 이제 조금씩 한류열풍이 저무면서....예전같지가 않네요.
    이곳도 옛날처럼 떡복기도 많았던 그때로 돌아갔더라면..ㅎ

  7. Favicon of http://twigfence.tistory.com BlogIcon 작은여유 2010.02.24 11: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 먹고싶다..
    배고픈데..아침부터 이런걸 보았으니.. ^^
    즉석 떡복기가 먹고싶네요..주말에 가야지..

  8. Favicon of http://freal.tistory.com BlogIcon Jaeyun Aiden 2010.02.26 1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이 나가지 않은 순간에 찍어도 충분할것 같습니다!저는 김이 모락모락 올라오는 떡볶이를 너무 좋아해요.
    당장 떡볶이한그릇 해야 겠어요.ㅎ

  9. Favicon of http://freal.tistory.com BlogIcon Jaeyun Aiden 2010.02.26 1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이 나가지 않은 순간에 찍어도 충분할것 같습니다!저는 김이 모락모락 올라오는 떡볶이를 너무 좋아해요.
    당장 떡볶이한그릇 해야 겠어요.ㅎ

  10. Favicon of http://well-done.tistory.com BlogIcon 웰던 2010.05.29 20: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1 정말 지금이라도 땡겨서 먹고 싶은데요? ㅠ 살찔거 같아요. 책임지세욧! ㅋㅋㅋ :)

  11. Favicon of http://bettyforever.com BlogIcon betty 2010.05.30 04: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배고파염, 새벽 네 시에 떡복이를 만들 수도 없고 눈으로 먹어야겠어요. ㅎㅎ

  12. Favicon of http://wezard4u.tistory.com BlogIcon Sakai 2010.06.12 14: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조리법대로 한번 만들어서 월드컵을 볼때 같이 먹어보아야 겠습니다.맥주한잔하고는 싶지만.내일 청춘비지니스에 악영향을 줄것 같아서요.^^


블로그 이미지
바른 식습관이 웰빙입니다.
베 니

달력

 « |  » 2018.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